스티브 잡스가 서울에서 부활한다?!

<P><STRONG><SPAN lang=EN-US style='FONT-SIZE: 10pt; FONT-FAMILY: 굴림; mso-bidi-font-size: 11.0pt; mso-bidi-font-family: "Times New Roman"; mso-bidi-theme-font: minor-bidi; mso-ansi-language: EN-US; mso-fareast-language: KO; mso-bidi-language: AR-SA'>2017</SPAN><SPAN style='FONT-SIZE: 10pt; FONT-FAMILY: 굴림; mso-bidi-font-size: 11.0pt; mso-bidi-font-family: "Times New Roman"; mso-bidi-theme-font: minor-bidi; mso-ansi-language: EN-US; mso-fareast-language: KO; mso-bidi-language: AR-SA'>년 창업가와 투자자<SPAN lang=EN-US>, </SPAN>전문가 한곳에 모이는 ‘서울창업허브’ 조성</SPAN></STRONG></P> <P><SPAN style='FONT-SIZE: 10pt; FONT-FAMILY: 굴림; mso-bidi-font-size: 11.0pt; mso-bidi-font-family: "Times New Roman"; mso-bidi-theme-font: minor-bidi; mso-ansi-language: EN-US; mso-fareast-language: KO; mso-bidi-language: AR-SA'><STRONG></STRONG>&nbsp;</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 style="FONT-FAMILY: 굴림">10</SPAN><SPAN style="FONT-FAMILY: 굴림">월<SPAN lang=EN-US> 21</SPAN>일 오전<SPAN lang=EN-US> 10</SPAN>시<SPAN lang=EN-US>, </SPAN>마포구 공덕동에 위치한 옛 한국산업인력공단 앞마당<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단언컨대 오늘 만난 청년창업가 중에 ‘제<SPAN lang=EN-US>2</SPAN>의 스티브 잡스’가 탄생할 것입니다<SPAN lang=EN-US>. </SPAN>미국의 실리콘밸리나 이스라엘 텔아비브<SPAN lang=EN-US>, </SPAN>핀란드 헬싱키 등 세계적으로 창업이 활발하고<SPAN lang=EN-US>, </SPAN>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고 있는 도시를 보면 혁신적인 젊은이들이 자유롭게 창업에 도전할 수 있는 토양이 잘 조성되어 있습니다<SPAN lang=EN-US>. </SPAN>‘서울창업허브’가 우리 창업가들의 잠재적 재능을 꽃피울 생태계<SPAN lang=EN-US>, </SPAN>한국의 실리콘밸리가 될 것입니다<SPAN lang=EN-US>.</SPAN>” </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성공창업’으로 가는 길에 든든한 파트너가 되어줄 기관이 서울시에 들어선다<SPAN lang=EN-US>. </SPAN>‘서울창업허브’다<SPAN lang=EN-US>. 11</SPAN>일차에 접어든 서울일자리대장정을 ‘<SPAN lang=EN-US>100</SPAN>인의 서울창업포럼’에서 시작한 박원순 서울시장은<SPAN lang=EN-US> 100</SPAN>여 명의 참석자들과 서울창업허브 조성 계획을 바탕으로 한 ‘창업도시 서울의 비전’을 공유했다<SPAN lang=EN-US>. </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 style="mso-no-proof: yes"><?xml:namespace prefix = "v" /><v:shapetype id=_x0000_t75 coordsize="21600,21600" o:spt="75" o:preferrelative="t" path="m@4@5l@4@11@9@11@9@5xe" filled="f" stroked="f"><v:stroke joinstyle="miter"></v:stroke><v:formulas><v:f eqn="if lineDrawn pixelLineWidth 0"></v:f><v:f eqn="sum @0 1 0"></v:f><v:f eqn="sum 0 0 @1"></v:f><v:f eqn="prod @2 1 2"></v:f><v:f eqn="prod @3 21600 pixelWidth"></v:f><v:f eqn="prod @3 21600 pixelHeight"></v:f><v:f eqn="sum @0 0 1"></v:f><v:f eqn="prod @6 1 2"></v:f><v:f eqn="prod @7 21600 pixelWidth"></v:f><v:f eqn="sum @8 21600 0"></v:f><v:f eqn="prod @7 21600 pixelHeight"></v:f><v:f eqn="sum @10 21600 0"></v:f></v:formulas><v:path o:extrusionok="f" gradientshapeok="t" o:connecttype="rect"></v:path><?xml:namespace prefix = "o" /><o:lock v:ext="edit" aspectratio="t"></o:lock></v:shapetype><v:shape id=_x152589088 style="HEIGHT: 264.75pt; WIDTH: 425.25pt; VISIBILITY: visible; mso-wrap-style: square" type="#_x0000_t75" o:spid="_x0000_i1032" alt="EMB000014f01220"><v:imagedata src="file:///C:\Users\ADMINI~1\AppData\Local\Temp\msohtmlclip1\01\clip_image001.jpg" o:title="EMB000014f01220"></v:imagedata></v:shape></SPAN></P><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020.jpg">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SPAN lang=EN-US>2017</SPAN>년<SPAN lang=EN-US> 2</SPAN>월이면 창업가와 투자자<SPAN lang=EN-US>, </SPAN>전문가가 함께 협업과 교류를 통해 시너지를 만들어내는 창업콘트롤타워 ‘서울창업허브’가 문을 연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B><SPAN style="FONT-FAMILY: 굴림"><SPAN lang=EN-US></SPAN></SPAN></B>&nbsp;</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B><SPAN style="FONT-FAMILY: 굴림"><SPAN lang=EN-US>&nbsp;</SPAN>창업→투자→성장→재투자가 선순환하는 성장사다리형 창업생태계 조성</SPAN></B></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옛 한국산업인력공단 건물을 리모델링해<SPAN lang=EN-US> 2017</SPAN>년<SPAN lang=EN-US> 2</SPAN>월 시민들과 만나게 될 서울창업허브는 창업가와 투자자<SPAN lang=EN-US>, </SPAN>전문가가 함께 협업과 교류를 통해 시너지를 만들어내는 네트워크 허브다<SPAN lang=EN-US>. </SPAN>그동안 청장년창업센터가 초기 교육이나 공간 지원 위주로 운영되었다면 서울창업허브는 여기서 나아가 창업 관련 인적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멘토링<SPAN lang=EN-US>, </SPAN>투자 유치<SPAN lang=EN-US>, </SPAN>마케팅 지원 등을 아우르는 창업콘트롤타워 역할을 할 예정이다<SPAN lang=EN-US>. </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지원 단계도 예비창업단계<SPAN lang=EN-US>(Pre-BI)</SPAN>에서부터 창업실행단계<SPAN lang=EN-US>(BI), </SPAN>성장단계<SPAN lang=EN-US>(Post-BI)</SPAN>까지 세분화해 창업 전 주기에 걸쳐 고르게 지원이 이뤄지도록 돕는 창업보육지원 플랫폼으로 구축한다<SPAN lang=EN-US>. </SPAN>이렇게 되면 준비도<SPAN lang=EN-US>, </SPAN>운영 능력도<SPAN lang=EN-US>, </SPAN>위기대처 방안도 부족할 수밖에 없는 ‘나홀로창업’의 위험은 대폭 줄어드는 반면 창업 영역 또한 훨씬 다양해질 것으로 보인다<SPAN lang=EN-US>. </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예비</SPAN><SPAN style='FONT-FAMILY: "MS Mincho"; mso-bidi-font-family: "MS Mincho"'>?</SPAN><SPAN style="FONT-FAMILY: 굴림">초기 창업자<SPAN lang=EN-US>, </SPAN>우수</SPAN><SPAN style='FONT-FAMILY: "MS Mincho"; mso-bidi-font-family: "MS Mincho"'>?</SPAN><SPAN style="FONT-FAMILY: 굴림">성공 창업자<SPAN lang=EN-US>, </SPAN>창업 전문가<SPAN lang=EN-US>, </SPAN>투자자 등<SPAN lang=EN-US> 800</SPAN>개 팀이 동시에 입주할 수 있는 서울창업허브는 지하<SPAN lang=EN-US> 1</SPAN>층<SPAN lang=EN-US>~</SPAN>지상<SPAN lang=EN-US> 10</SPAN>층 규모의 본관동<SPAN lang=EN-US>, </SPAN>지상<SPAN lang=EN-US> 4</SPAN>층의 별관으로 조성된다<SPAN lang=EN-US>. </SPAN>본관동<SPAN lang=EN-US> 1</SPAN>∼<SPAN lang=EN-US>3</SPAN>층은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시민 창업 친화공간’으로<SPAN lang=EN-US>, 4</SPAN>∼<SPAN lang=EN-US>8</SPAN>층은 ‘창업 보육공간’<SPAN lang=EN-US>, 9</SPAN>∼<SPAN lang=EN-US>10</SPAN>층은 ‘참여·공유공간’으로 꾸며진다<SPAN lang=EN-US>. </SPAN>별관에는 창업제품을 만들어보고 시험해볼 수 있는 시제품제작소와 테스트랩<SPAN lang=EN-US>(test lab), </SPAN>창고 등이 들어선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서울창업허브 공간 조성계획’을 총괄하고 있는 엄연숙 서울시일자리기획단장은 “지하철<SPAN lang=EN-US> 5</SPAN>호선과<SPAN lang=EN-US> 6</SPAN>호선<SPAN lang=EN-US>, </SPAN>공항철도까지 지나는 교통중심지인데다 인근에<SPAN lang=EN-US> 8</SPAN>개의 대학이 있어 풍부한 인재와 기술까지 활용 가능한 이점까지 있다”면서 “서울창업허브를 글로벌 진출 창업기업의 중추이자 ‘창업→투자→성장→재투자’가 선순환하는 성장사다리형 창업 생태계로 조성하겠다”고 밝혔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 style="mso-no-proof: yes"><v:shape id=_x152592288 style="HEIGHT: 282.75pt; WIDTH: 425.25pt; VISIBILITY: visible; mso-wrap-style: square" type="#_x0000_t75" o:spid="_x0000_i1031" alt="EMB000014f01221"><v:imagedata src="file:///C:\Users\ADMINI~1\AppData\Local\Temp\msohtmlclip1\01\clip_image003.jpg" o:title="EMB000014f01221"></v:imagedata></v:shape></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 style="mso-no-proof: yes"><v:shape id=_x152694712 style="HEIGHT: 282pt; WIDTH: 424.5pt; VISIBILITY: visible; mso-wrap-style: square" type="#_x0000_t75" o:spid="_x0000_i1030" alt="EMB000014f01222"><v:imagedata src="file:///C:\Users\ADMINI~1\AppData\Local\Temp\msohtmlclip1\01\clip_image005.jpg" o:title="EMB000014f01222"></v:imagedata></v:shape></SPAN></P><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021.jpg"> <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022.jpg">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서울시 지원을 받으며 성장하고 있는 우수 창업기업들의 제품을 살펴보고 있는 박원순 시장<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B><SPAN style="FONT-FAMILY: 굴림"></SPAN></B>&nbsp;</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B><SPAN style="FONT-FAMILY: 굴림">“특허등록 부담 좀 줄여주세요”</SPAN></B></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이 자리에서는 또 서울시 창업정책의 싱크탱크 역할을 하고 있는 ‘<SPAN lang=EN-US>100</SPAN>인의 서울창업포럼’이 총회를 열고 지난<SPAN lang=EN-US> 6</SPAN>개월 간<SPAN lang=EN-US> 5</SPAN>가지 분야로 나눠 진행해 온 연구활동 결과를 발표했다<SPAN lang=EN-US>. </SPAN>발표 주제는 ‘서울시 투자 플랫폼 구축 방안’ ‘서울시 창업마케팅 지원체계 선진화방안’ ‘글로벌창업<SPAN lang=EN-US> CONNECT MODEL </SPAN>구축 및 서울시 적용 방안 연구’ ‘창업교육과정에서 이론과 실무교육이 창업만족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 ‘창업기업 특화 공동브랜드 개발 연구’ 등이었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행사장 입구에는<SPAN lang=EN-US> 11</SPAN>개 창업기업들이 제품을 전시하고 홍보하는 코너도 마련됐다<SPAN lang=EN-US>. </SPAN>‘커피는 배달이 기본’이라는 구호를 앞세우며 주유소 유휴공간을 활용한 초소형 커피전문점 사업을 하고 있는 ‘브링커피’를 비롯해 로봇을 제작할 수 있는 교재교구와 스마트 멀티탭 등을 개발한 사물인터넷<SPAN lang=EN-US>(IoT) </SPAN>스타트업 ‘럭스로보’<SPAN lang=EN-US>, </SPAN>애완견 의류상품을 제작하는 ‘팟데렐라 프로젝트’<SPAN lang=EN-US>, </SPAN>태반과 같은 성분의 화장품을 개발해<SPAN lang=EN-US> 120</SPAN>억 원 수출을 기록한 제이엔피인터내셔널<SPAN lang=EN-US>, </SPAN>한류 디자인 컬러링북 등 여행문구</SPAN><SPAN style='FONT-FAMILY: "MS Mincho"; mso-bidi-font-family: "MS Mincho"'>?</SPAN><SPAN style="FONT-FAMILY: 굴림">팬시업체인 드림헤븐앤드림스카이 등으로<SPAN lang=EN-US>, </SPAN>이들의 공통점은 서울시의 지원을 받아 성장하고 있는 우수 창업기업이라는 사실<SPAN lang=EN-US>. </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참여 기업 관계자들과 인사를 나누던 박원순 시장은 특허등록 비용만<SPAN lang=EN-US> 2000</SPAN>만원 이상 들었다는 이야기를 듣자 “현재 변리사를 지원하는 수준을 높여 서울시에 특허등록기금을 조성해 빌려주는 것도 방법일 것 같다”고 하는가 하면 “화장품의 경우는 서울시 홍보대사가 모델로 참여해도 좋겠다”는 즉석 제안을 하기도 했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 style="mso-no-proof: yes"><v:shape id=_x152697832 style="HEIGHT: 282.75pt; WIDTH: 425.25pt; VISIBILITY: visible; mso-wrap-style: square" type="#_x0000_t75" o:spid="_x0000_i1029" alt="EMB000014f01223"><v:imagedata src="file:///C:\Users\ADMINI~1\AppData\Local\Temp\msohtmlclip1\01\clip_image007.jpg" o:title="EMB000014f01223"></v:imagedata></v:shape></SPAN></P> <P><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023.jpg"> </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SPAN lang=EN-US>&nbsp;</SPAN>버려진 물건을 다시 활용해 쓸모 있는 상품으로 만드는 업사이클<SPAN lang=EN-US>(Upcycle) </SPAN>및 핸드메이드 제품을 전시.</SPAN><SPAN style="FONT-FAMILY: 굴림">판매하는 매장인 ‘오브젝트 생활연구소’를 둘러보고 있는 박원순 시장<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B><SPAN lang=EN-US style="FONT-FAMILY: 굴림"></SPAN></B>&nbsp;</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B><SPAN style="FONT-FAMILY: 굴림"><SPAN lang=EN-US>&nbsp;300</SPAN>여 작가들의 아이디어 재활용상품 전시장 ‘오브젝트 생활연구소’</SPAN></B></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오후<SPAN lang=EN-US> 2</SPAN>시 경 ‘서울일자리대장정단’이 마포구 어울마당로에 도착했다<SPAN lang=EN-US>. </SPAN>지하철 상수역과 상상마당 사이 골목에 보석처럼 자리잡은 ‘오브젝트 생활연구소’가 있는 곳이다<SPAN lang=EN-US>. </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 style="FONT-FAMILY: 굴림">2013</SPAN><SPAN style="FONT-FAMILY: 굴림">년<SPAN lang=EN-US> 3</SPAN>월 문을 연 이곳은 버려진 물건을 다시 활용해 쓸모 있는 상품으로 만드는 업사이클<SPAN lang=EN-US>(Upcycle) </SPAN>및 핸드메이드 제품을 전시</SPAN><SPAN style='FONT-FAMILY: "MS Mincho"; mso-bidi-font-family: "MS Mincho"'>?</SPAN><SPAN style="FONT-FAMILY: 굴림">판매하는 매장<SPAN lang=EN-US>. </SPAN>이 매장에 상품을 공급하는 작가가<SPAN lang=EN-US> 300</SPAN>여 명에 달하고<SPAN lang=EN-US>, </SPAN>지난해 벌써 연 매출<SPAN lang=EN-US> 20</SPAN>억 원을 돌파할 만큼 사업적으로도 성공하고 있는 곳이다<SPAN lang=EN-US>. </SPAN>아직은 생소하지만 업사이클분야의 미래 일자리 창출 가능성까지 가늠해볼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오브젝트의 성공 비법은 재활용이라는 사회적 가치와 함께 반짝이는 아이디어<SPAN lang=EN-US>, </SPAN>감각적인 디자인 등 상품으로서의 매력까지 갖추고 있다는 점<SPAN lang=EN-US>. </SPAN>실제로 인화지를 재활용해 만든 클러치가방<SPAN lang=EN-US>, </SPAN>버려지는 빨대로 만든 브로치<SPAN lang=EN-US>, </SPAN>세련된 디자인의 포장지에 담긴 성냥 등 많은 상품들이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다<SPAN lang=EN-US>. 1</SPAN>층 벽을 장식하고 있는 탄력 있는 에코백 ‘봉지가방’도 그 중 하나<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오브젝트의 유세미나 공동대표는 “우리의 철학 중 하나가 오래 쓰기인데<SPAN lang=EN-US>, </SPAN>환경적으로 폐해가 큰 비닐봉지를 이렇게 바꾸자는 의미로 만들었다”면서 “천가방이지만 탄력 있는 소재를 사용해 많은 물건을 담을 수 있다”고 전했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평소 업사이클산업에 관심이 높은 박 시장도 반색하며 “젊은 디자이너들의 감각이 정말 훌륭하다”면서 “이런 상품은 서울시가 대형마트와 협력해 사용 캠페인을 진행할 수 있겠다”고 답했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 style="mso-no-proof: yes"><v:shape id=_x152736144 style="HEIGHT: 282.75pt; WIDTH: 425.25pt; VISIBILITY: visible; mso-wrap-style: square" type="#_x0000_t75" o:spid="_x0000_i1028" alt="EMB000014f01224"><v:imagedata src="file:///C:\Users\ADMINI~1\AppData\Local\Temp\msohtmlclip1\01\clip_image009.jpg" o:title="EMB000014f01224"></v:imagedata></v:shape></SPAN></P><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024.jpg">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업사이클 업체 관계자 간담회에서는 임대료 부담<SPAN lang=EN-US>, </SPAN>제한적인 유통망<SPAN lang=EN-US>, </SPAN>재활용제품에 대한 낮은 시민 인식 등 현실적인 고민을 놓고 많은 대화가 오갔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B><SPAN style="FONT-FAMILY: 굴림"></SPAN></B>&nbsp;</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B><SPAN style="FONT-FAMILY: 굴림">매년<SPAN lang=EN-US> 20% </SPAN>성장… 낮은 시민 인식<SPAN lang=EN-US>, </SPAN>영세한 규모 등은 해결 과제</SPAN></B></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 style="FONT-FAMILY: 굴림">2</SPAN><SPAN style="FONT-FAMILY: 굴림">층 테라스로 옮겨 진행된 업사이클업계 관계자들과의 간담회에서는 공간과 임대료 부담<SPAN lang=EN-US>, </SPAN>제한적인 유통망<SPAN lang=EN-US>, </SPAN>낮은 시민 인식 등 보다 현실적인 고민을 놓고 깊이 있는 대화가 오갔다<SPAN lang=EN-US>. (</SPAN>사<SPAN lang=EN-US>)</SPAN>한국업사이클디자인협회 박미현 대표는 “업사이클 시장이 매년 두 배씩 빠르게 성장하고 있지만 실제 업체 수는<SPAN lang=EN-US> 100</SPAN>여개 정도”라면서 “업사이클 분야 발전을 위해서는 인력 양성부터 인큐베이팅<SPAN lang=EN-US>, </SPAN>유통망 등 종합적인 지원체계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이러한 요구에 대해 박 시장은 업사이클산업 종합발전계획을 방불케 하는 다양한 계획과 아이디어를 밝혔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자원순환시스템에 관심이 높은 서울시는 성동구 용답동 중랑물재생센터 내 부지에 ‘재사용플라자’를 추진하고 있습니다<SPAN lang=EN-US>. 2017</SPAN>년<SPAN lang=EN-US> 1</SPAN>월에 문을 열 텐데<SPAN lang=EN-US>, </SPAN>업사이클 업체들이 큰 부담 없이 입주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될 겁니다<SPAN lang=EN-US>. </SPAN>결국 유통이 중요한 만큼 업사이클제품 전용 시민시장을 운영하고<SPAN lang=EN-US>, </SPAN>업사이클 체험부터 교육<SPAN lang=EN-US>, </SPAN>창업 지원까지 이뤄지면 또 하나의 서울 명소가 탄생할 겁니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박 시장은 또 자재뱅크<SPAN lang=EN-US>, </SPAN>전용 마크를 부착하는 인증제 등 업사이클산업 시스템을 선진화할 수 있는 방안까지 약속했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폐자재를 모아 필요한 디자이너가 가져가 재활용하도록 하는 자재은행은 노숙인과 쪽방촌<SPAN lang=EN-US>, </SPAN>경로당 등의 취약계층 일거리로도 연결될 수 있을 겁니다<SPAN lang=EN-US>. </SPAN>내년에는 서울시와 함께 외국의 대규모 유통채널까지 염두에 둔 업사이클박람회를 제대로 열어봅시다<SPAN lang=EN-US>. </SPAN>전자제품만 수출할 수 있나요<SPAN lang=EN-US>? </SPAN>우리 수공예품이나 업사이클 수준이라면 세계시장을 잘 조사해 유통망을 확보하면 수출도 충분히 할 수 있어요<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 style="FONT-FAMILY: 굴림">11</SPAN><SPAN style="FONT-FAMILY: 굴림">일차 일자리대장정은 ‘에너지 살림도시 서울’ 사업의 일환인 노을연료전지발전소 기공식<SPAN lang=EN-US>, </SPAN>스타트업 지원공간 홍합밸리 방문<SPAN lang=EN-US>, </SPAN>공유경제 활성화 토론회를 거쳐 박칼린 음악감독<SPAN lang=EN-US>, </SPAN>방송인 마크 앤클리프<SPAN lang=EN-US>, </SPAN>외국인 관광객 등과 서울 관광산업 발전 방향을 알아보는 북촌 야경투어를 끝으로 마무리됐다<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 style="mso-no-proof: yes"><v:shape id=_x152764584 style="HEIGHT: 282.75pt; WIDTH: 425.25pt; VISIBILITY: visible; mso-wrap-style: square" type="#_x0000_t75" o:spid="_x0000_i1027" alt="EMB000014f01225"><v:imagedata src="file:///C:\Users\ADMINI~1\AppData\Local\Temp\msohtmlclip1\01\clip_image011.jpg" o:title="EMB000014f01225"></v:imagedata></v:shape></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 style="mso-no-proof: yes"><v:shape id=_x152765144 style="HEIGHT: 282.75pt; WIDTH: 425.25pt; VISIBILITY: visible; mso-wrap-style: square" type="#_x0000_t75" o:spid="_x0000_i1026" alt="EMB000014f01226"><v:imagedata src="file:///C:\Users\ADMINI~1\AppData\Local\Temp\msohtmlclip1\01\clip_image013.jpg" o:title="EMB000014f01226"></v:imagedata></v:shape></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 style="mso-no-proof: yes"><v:shape id=_x152765704 style="HEIGHT: 282.75pt; WIDTH: 425.25pt; VISIBILITY: visible; mso-wrap-style: square" type="#_x0000_t75" o:spid="_x0000_i1025" alt="EMB000014f01227"><v:imagedata src="file:///C:\Users\ADMINI~1\AppData\Local\Temp\msohtmlclip1\01\clip_image015.jpg" o:title="EMB000014f01227"></v:imagedata></v:shape></SPAN></P><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025.jpg"> <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026.jpg"> <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027.jpg">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위로부터 노을연료전지 발전시설 기공식<SPAN lang=EN-US>, </SPAN>공유경제 활성화 토론회<SPAN lang=EN-US>, </SPAN>외국인 관광객과 함께 한 북촌 야경투어 모습<SPAN lang=EN-US>.</SPAN></SPAN></P> <P class=MsoNormal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o:p><FONT face="맑은 고딕">&nbsp;</FONT></o:p></SPAN></P> <P></SPAN>&nbsp;</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