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후지역.전통시장에서 스스로 직업 만드는 청년장사꾼들

<P class=바탕글><SPAN style="FONT-FAMILY: 굴림; FONT-WEIGHT: bold; mso-ascii-font-family: 굴림; mso-hansi-font-family: 굴림">구로시장, 열정도 등지서 청년창업가들이 개척하는 ‘희망의 단서’</SPAN></P><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14.jpg">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최근 구로시장을 다시 밝히고 있는 청년상인들과 박원순 시장이 마주 앉았다<SPAN lang=EN-US>.</SPAN></FONT></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FONT size=2><B><SPAN style="FONT-FAMILY: 굴림">청년 창업점포 입점으로 밝아진 전통시장</SPAN></B><SPAN style="FONT-FAMILY: 굴림"> </SPAN></FONT></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서울 구로동에 자리한 구로시장은 전통시장 가운데 가장 오래된 곳으로<SPAN lang=EN-US>, 1970</SPAN></FONT><FONT size=2>년대 호황기를 누렸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그러다 산업시설이 옮겨가면서 찾는 이가 점점 줄다가 지금은 점포 대부분이 문을 닫아 스산함이 느껴질 정도</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대낮에도 보조등이 필요할 만큼 좁고 어두운 골목</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낙후된 시설은 악순환의 또 다른 고리였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이 구로시장이 최근 밝아지기 시작했다<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청년상인들의 등장 덕분이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서울일자리대장정이 닷새째로 접어든</FONT><SPAN lang=EN-US><FONT size=2> 10</FONT></SPAN><FONT size=2>월</FONT><SPAN lang=EN-US><FONT size=2> 14</FONT></SPAN><FONT size=2>일</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박원순 시장은 구로시장을 다시 밝히고 있는 청년상인들과 마주 앉았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 </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FONT></SPAN>&nbsp;</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SPAN lang=EN-US><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15.jpg"> </SPAN></FONT></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SPAN lang=EN-US><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청년가게는 </FONT></SPAN>2014</SPAN></FONT><FONT size=2>년부터 서울시와 구로구에서 월세와 보증금을 지원받아 운영되고 있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B><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세련된 실내 인테리어는 청년상인들이 직접 꾸며</FONT></SPAN></B></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서울시와 구로구에서 월세와 보증금을 지원받아<SPAN lang=EN-US> 2014</SPAN></FONT><FONT size=2>년 처음 가게를 연 청년들에게서는 제법 장사꾼의 모습이 묻어나고 있었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청년가게들에서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홍대나 연남동의 유명 가게를 떠올리게 할 만큼 세련된 실내 인테리어<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모두 청년들이 직접 뚝딱이며 집기들을 만들고</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일일이 발품을 팔아 각종 자재를 마련했다는 사실이 믿기지 않을 정도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변은지 씨<SPAN lang=EN-US>(28)</SPAN></FONT><FONT size=2>와 윤지혜 씨</FONT><SPAN lang=EN-US><FONT size=2>(28)</FONT></SPAN><FONT size=2>가 운영하는 ‘쾌슈퍼’는 맥주가 경쟁력이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일반 마트나 백화점에서도 쉬 만날 수 없는 대동강 맥주까지 즐길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시장을 둘러본 박원순 시장과 청년 상인들의 간담회가 시작됐다<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청년들은 직접 만들어 판매하는 피자와 크레페</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커피를 정성스럽게 내놓았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정말 맛있네요<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연령을 떠나 모든 분들이 좋아하겠어요</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FONT size=2>”</FONT></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감탄으로 말문을 연 박 시장은 “이곳은 구로구가 서울시에 직접 제안해 만들어진 시장”이라며 “청년 일자리 창출이나 전통시장 활성화에 기폭제가 되리라 기대한다”고 전했다<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실제로 청년 상인들이 직접 설치한 조명 소품 하나로도 시장에 생기를 불어넣고 있었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하지만 청년상인들은 우려도 하나둘 털어놓았다<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최현호</FONT><SPAN lang=EN-US><FONT size=2>(30) </FONT></SPAN><FONT size=2>구로시장 청년사업지원사업단장은 “상권이 성장하면 임대료나 보증금이 상승될까 걱정이 많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FONT size=2>”고 밝혔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변은지 씨은 “시장은 오기 편한 곳이 되어야 하는데 시설이 낡아 주민들의 관심을 받지 못하고 있다”며 “주차난을 해결할 수 있는 기반 시설과 도시가스 배급 문제를 지원해 달라”고 요구했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이에 대한 박 시장의 조언은 임대료 상승에 대비해 가게 주인과 구체적인 협약을 만들어 놓을 것<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일렬 주차 가능 지역을 모색하고 대중교통 정류장을 확보하는 것 등이었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박 시장</FONT></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은 “청년 점포 개발 방식이 서촌<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북촌</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삼청동까지 이어질 수도 있다”며 “구로시장이 성공모델이 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SPAN></P><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16.jpg">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서울시와 구로구는 ‘구로시장 골목형 시장 육성사업’ 일환으로 상품특성화 사업<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공통체 강화 사업을 비롯해</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아케이드 설치와 도시가스 설치 지원 사업을 추가로 추진할 예정이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구로시장은 내달</FONT><SPAN lang=EN-US><FONT size=2> 22</FONT></SPAN><FONT size=2>일부터</FONT><SPAN lang=EN-US><FONT size=2> 12</FONT></SPAN><FONT size=2>개 점포를 키워갈</FONT><SPAN lang=EN-US><FONT size=2> 2</FONT></SPAN><FONT size=2>기 청년상인을 모집한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감자튀김에 도전하기에 앞서 열정도 장사꾼에게 설명을 듣고 있는 박원순 시장<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이 자리에는 서울시 홍보대사인 배우 이광기 씨도 동행했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B><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오래된 골목에 메아리치는 열정 청년사업가들의 인사 소리</FONT></SPAN></B></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용산구 원효료<SPAN lang=EN-US>1</SPAN></FONT><FONT size=2>가 구 인쇄단지 골목</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요란한 인쇄기 돌아가는 소리가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던 곳이었지만 점점 쇠락하며 도심공동화현상의 대표지역으로 꼽히던 곳이었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하지만 이제는 이곳을 청년 사업가들의 우렁찬 인사 소리가 채우고 있다<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열정도’라 이름붙인 삼각형 모양의 인쇄단지 블록은 섬 ‘도</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FONT size=2>島</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FONT size=2>’ 자를 쓴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이 섬에는 청년장사꾼이 창업한 음식점</FONT><SPAN lang=EN-US><FONT size=2> 7</FONT></SPAN><FONT size=2>곳을 비롯해 카페</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갤러리 공방</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한식와인바 등이 속속 합류해 이제 총</FONT><SPAN lang=EN-US><FONT size=2> 34</FONT></SPAN><FONT size=2>개의 점포들이 반경</FONT><SPAN lang=EN-US><FONT size=2> 100</FONT></SPAN><FONT size=2>미터 이내에 모여 독특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서울시 홍보대사인 배우 이광기 씨와 함께 열정도 가게를 하나하나 방문해 인사를 나눈 박원순 시장의 다음 ‘미션’은 감자튀김 일일 아르바이트<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자주색 유니폼으로 갈아입고 한 사람은 주문대에</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한 사람은 튀김이 이뤄지는 주방에 섰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양념 미디엄 두<SPAN lang=EN-US>~</SPAN></FONT><FONT size=2>울</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크림생 네 개요</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FONT size=2>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FONT size=2>”</FONT></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이광기 씨가 ‘천상 배우’답게 바로 시원하고 감칠맛나는 ‘오더’를 내리는데 반해<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감자를 튀</FONT></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김망에 담아 기름 속으로 투하시키랴<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바로 타임클록을</FONT><SPAN lang=EN-US><FONT size=2> 3</FONT></SPAN><FONT size=2>분</FONT><SPAN lang=EN-US><FONT size=2> 30</FONT></SPAN><FONT size=2>초에 맞추랴</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정신이 없는 박 시장</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이렇게 하면 되나요<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허</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나 때매 손님들 기다리시겠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잘못되면 알바비에서 제하세요</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FONT size=2>”</FONT></SPAN></P><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17.jpg">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B><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자립형 청년 창업을 주목하라</FONT></SPAN></B></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얼마 후 ‘자립형 청년 창업’을 선도하고 있는 열정도 청년사업가들과의 간담회가 시작됐다<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박솔희 커피위즐 대표</FONT><SPAN lang=EN-US><FONT size=2>(26)</FONT></SPAN><FONT size=2>는 “현재 청년 창업 지원 대부분이</FONT><SPAN lang=EN-US><FONT size=2> IT </FONT></SPAN><FONT size=2>분야에 집중돼 있어 유통이나 요식업 쪽은 어려움이 적지 않다”고 말했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열정도를 탄생시킨 주인공이라해도 과언이 아닌 김윤규 청년장사꾼 공동대표</FONT><SPAN lang=EN-US><FONT size=2>(29)</FONT></SPAN><FONT size=2>는 미국</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인도네시아 등 글로벌 기업으로의 도약과정에 지원을 기대했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더불어 지역 주민들과의 소통과 화합 방안<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안전</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용산전자상가 등 공실률이 높은 공간과 청년 창업과의 미스매치 등 진중하면서도 생산적인 제안도 계속됐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이에 대해 박 시장도 “열정도 청년들의 도전정신이 정말 멋지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오히려 제가 젊어지고 많이 배우고 간다”고 화답하며 지원 방안을 약속헀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SPAN lang=EN-US>IT</SPAN></FONT><FONT size=2>에 편중돼 있는 지원을 다변화할 수 있는 아이디어를 주시면 적극 검토하겠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또 글로벌화에도 기꺼이 도움을 드릴 수 있을 것 같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자카르타는 서울시와 자매도시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관동에도 서울시 공무원이 파견돼 있으니 충분히 연결해 드릴 수 있을 것이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또 마을공동체지원사업이나 정책제안사업처럼 서울시 사업을 잘 활용해 열정도 프리마켓장터</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마을신문</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커뮤니티센터 등과 연결해도 다양한 지원을 이끌어낼 수 있을 것이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FONT size=2>” </FONT></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상상캔버스에서는 많은 시민들이 ‘미래형 직업’을 만들고<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개척하고 있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B><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청년<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미래형 직업에 눈을 돌리다</FONT></SPAN></B></P><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18.jpg">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서울일자리대장정은 같은 날 ‘미래형 신직업군 양성사업’ 현장인 용산구 상상캔버스에서 청년 ‘창직’에 대한 희망의 단서들을 직접 만나기도 했다<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전문 업사이클러</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스마트영상작가</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아트커뮤니케이션</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에듀</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FONT size=2>툴킷 디자이너</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데이터 디자이너 등 새로운 직업들을 ‘현재진행형’으로 탄생시키고 있는 직업 개척자</FONT><SPAN lang=EN-US><FONT size=2> 100</FONT></SPAN><FONT size=2>여 명이 함께 한 자리였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사례 발표자로 나선 백욱희 ‘우키는 사람들’ 대표는 대한민국<SPAN lang=EN-US> 1</SPAN></FONT><FONT size=2>호 앱티스트</FONT><SPAN lang=EN-US><FONT size=2>(app+artist). IT </FONT></SPAN><FONT size=2>콘텐츠와 예술</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교육을 접목하고 있는 경우로</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예를 들면 영상어플리케이션 교육을 실시한 뒤 스마트폰으로 가족영화까지 만들어보는 전 과정을 총괄하는 직업이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아트커뮤니케이터’ 교육생 박희주 씨는 “드라마나 사진 등을 매개로 예술심리치유를 진행하는 과정”이라고 소개한 뒤 “낯선 분야라 어렵지만 수료 후 제 아이디어와 열정이<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상상력이 어떻게 펼쳐질까 설레면서 공부하고 있다”며 열정을 내비쳤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이 외에도 아이피<SPAN lang=EN-US>(IP)</SPAN></FONT><FONT size=2>디자이너로서 꿈을 향해 가고 있는 세 살 아이를 둔 ‘경력단절 엄마’</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노후를 지역사회와 함께 사는 방법을 다시 배우고 있는 방송국 피디</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업사이클링 아이템을 구체화하고 있는 실내건축 전공자 등 교육생들의 ‘새로운 자기 소개’로 현장은 유쾌한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이어 교육기간 연장 등의 제안을 받은 박원순 시장이 앞에 섰다<SPAN lang=EN-US>.</SPAN></FONT></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좀 더 전문교육에 대한 요구는 심화과정을 만들면 되지 않을까 한다<SPAN lang=EN-US>. </SPAN></FONT><FONT size=2>현장 실무 과정</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비즈니스 모델 발전 과정 역시 필요할 것이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저도 소셜디자이너스쿨을 만들어 교장 역할을 했었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현재 사회적 경제에서 활약하는 많은 분들이 그 학교 출신이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5</FONT></SPAN><FONT size=2>년이 지나면 여러분이 대한민국을 이끄는 새로운 창조적 리더가 되리라 확신한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FONT></SPAN><FONT size=2>”</FONT></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서울시는<SPAN lang=EN-US> 2016</SPAN></FONT><FONT size=2>년</FONT><SPAN lang=EN-US><FONT size=2> 3</FONT></SPAN><FONT size=2>월</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신직업연구소’를 설립해 새로운 직업을 꾸준히 발굴하고 육성할 계획이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FONT size=2>이를 통해 향후</FONT><SPAN lang=EN-US><FONT size=2> 5</FONT></SPAN><FONT size=2>년간 신직업</FONT><SPAN lang=EN-US><FONT size=2> 70</FONT></SPAN><FONT size=2>개가 개발될 예정이라고 서울시는 밝혔다</FONT><SPAN lang=EN-US><FONT size=2>. </FONT></SPAN></SPAN></P><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19.jpg">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style="FONT-FAMILY: 굴림"><FONT size=2>상상캔버스에서는 미래형 신직업군을 양성하는 다양한 교육이 진행되고 있다<SPAN lang=EN-US>.</SPAN></FONT></SPAN></P> <P class=a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xml:namespace prefix = "o" /><o:p><FONT size=2 face=바탕>&nbsp;</FONT></o:p></SPAN></P><IMG src="http://job.seoul.go.kr/www/images/custmr_cntr/ntce/daily20.jpg"> <P class=MsoNormal style="MARGIN: 0cm 0cm 0pt"><SPAN lang=EN-US><o:p><FONT size=2 face="맑은 고딕">&nbsp;</FONT></o:p></SPAN></P> <P>&nbsp;</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