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중장년층이 창직에 도전할만한 직업은? 중장년 창직 지침서 <2016 우리들의 직업만들기> 발간 … 창직 노하우와 경험, 지원제도 등 소개

한국고용정보원(원장 유길상)은 제2 인생을 준비하는 중장년층이 창직에 도전할만한 직업 등을 소개하는 중장년 창직 지침서 <2016 우리들의 직업 만들기>를 발간했다. 
* 창직(創職) : 창의적 아이디어와 활동으로 기존에 없던 새로운 직업을 만드는 것

책자는 고용정보원 연구진의 논의와 현장조사, 외부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해 중장년층이 창직에 도전할만한 국내?외 직업 21개를 선정했다.   

21개 직업은 △경영 관련직 6개 △사회복지?육아?교육 관련직 4개 △문화예술?디자인?방송?스포츠 관련직 5개 △농림어업 관련직 6개로 구분된다.

‘노인이주컨설턴트’는 이사를 준비하는 노인들에게 이사 계획 수립을 도와주고, 이삿짐센터나 부동산중개소 등 이사 관련 업체를 추천해주고 이들 업체를 관리?감독하는 일을 한다. 
  
이사 후에도 노인들이 생활하기 편하게 가구를 배치해주는 등 노인들의 이사 후 스트레스를 줄여 편안하게 살 수 있게 도와준다.

이 일을 하는 데는 특별한 학력이나 자격은 필요 없으며 노인과 의사소통 능력이 좋고 인체 공학 및 공간 이용에 대한 이해도가 높으면 유리하다.

미국의 노인이주컨설팅협회에는 약 500명의 회원이 있으며, 국내의 경우 앞으로 노인(케어)전문기관과 협업하면 실버산업의 한 부분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있는 직업으로 전망된다.

‘유아수면컨설턴트’는 잠을 잘 못 자는 아이 때문에 힘든 부모에게 아이의 수면 상태를 상담해주고 적절한 해결책을 알려주는 일을 한다.

수면클리닉센터에서 일하는 수면전문가와 유사하지만, 수면전문가는 의사 면허증을 가지고 수면 문제를 진단하고 처방하는 일을 주로 하는 반면, 유아수면설턴트는 부모 스스로 아이가 잠을 잘 못 자는 습관 등을 찾고 이를 해결하게 조언하고 코치하는 역할을 한다.

미국에는 ‘가족잠연구소’라는 민간에서 인증하는 유아수면컨설턴트자격증이 있으며, 국내에는 아이 수면 관련 전문정보를 제공하는 곳이 없다.

‘애완동물작가’는 애완동물과 관련한 뉴스를 취재, 편집하고 애완동물 관련 기업의 광고 문구를 작성하는 일 등을 한다.

1인 가구 증가, 고령화 등으로 애완동물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애완동물작가의 활동 영역은 더 커질 것으로 예측된다.

미국에는 애완동물작가협회, 애완고양이작가협회가 결성돼 있는 등 애완동물작가 직업이 활성화돼 있으며, 동물을 사랑하고 글쓰기 재능이 있다면 도전해 볼만한 직업이다.

‘상품스토리텔러’는 상품에 이야기를 입혀 상품의 가치를 더 높인다. 

자동차 광고에서 차의 성능을 말하는 대신에 기업의 사회적 활동을 부각시키는 것처럼, 기술 발달로 제품의 차별성이 줄어드는 추세에서 감성적인 접근법으로 소비자들의 마음을 열어 제품의 경쟁력을 높인다. 

주로 광고회사나 제품스토리텔링 전문 업체에서 일한다. 

책은 또한 창직의 개념과 절차, 방법 등을 소개하는 ‘창직의 모든 것’,  ‘예비창직자에게 전하는 전문가 메시지’, 중장년 창직 선배의 창직 스토리를 담은 ‘다양한 창직사례’, 창직 관련 지원 및 교육 등을 소개하는 ‘알면 도움되는 창직정보’ 등을 담았다.

창직사례에 소개된 아이디어컨설턴트 박성연 씨는 서비스, 제품 등에 대한 아이디어를 만들고 이를 콘셉트로 개발해나가는 일을 한다.

박 씨는 “창직을 시도할 때는 기존의 룰 대신에 내게 가장 유리한 룰을 적용하는 것이 중요하며, 이를 위해서는 철저히 자기 자신을 알아야한다”며 “최고(Best one)가 되기보다 차별화된 전문가(Only one)가 되도록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스스로를 ‘아름다운 길 연구가’로 부르는 김성주 씨는 우리나라에 있는 아름다운 길을 발굴해 여행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여행인문학 강의를 통해 우리나라 길의 아름다움을 전한다. 

김 씨는 “사교적이고 소통을 잘 하는 사람이 창직에 유리하다”며 “혼자 결정하기 보다는 관련 분야에 이미 일하고 있는 사람이나 전문가들에게 조언을 구하는 것이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조언했다.

<2016 우리들의 직업 만들기>는 취업정보사이트 워크넷(www.work.go.kr)과 고용정보원 홈페이지(www.keis.or.kr)에서 PDF파일로 받아 볼 수 있고, 책자는 전국 고용센터와 중장년일자리희망센터 등에 배포됐다.

김중진 고용정보원 직업연구팀장은 “중장년층은 청년층보다 풍부한 경험과 기술, 네트워크를 갖췄기 때문에 창직에 유리한 측면이 있다”며 “이 책이 중장년이 새로운 도전을 준비하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의: 한국고용정보원 직업연구팀 김중진 연구위원 ☎ 043-870-8330

첨부파일 160603 중장년층이 창직 가능한 직업(고용정보원)_1 (1).hwp 미리보기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