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청년인턴 채용한 공유기업, 최대 500만 원 지원

청년인턴을 채용하는 공유기업에 서울시가 기업당 최대 500만 원을 지원한다. 청년실업 문제와 기업의 구인난을 동시에 해소한다는 계획.

또, 소셜미디어나 인터넷 등의 매체를 활용해 다수에게 투자를 받는 방식인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투자유치를 받고자 하는 공유기업에게 기업소개 동영상 IR 제작비, 기업 분석자료 준비 비용 등 최대 1,000만 원을 지원한다.

서울시는 공유를 통해 사회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단체와 기업을 대상으로 5일부터 26일까지 서울시 공유기업(단체) 지정 및 공유촉진 사업비 지원 신청을 받는다.

올해 세 번째 진행되는 이번 공모는 지정공모 3개 분야(▲크라우드펀딩을 통한 투자유치 ▲청년 인턴 ▲시민 공유체험프로그램)와 자유공모로 모집하며, 선정된 기업에게는 최대 2,000만 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 공유기업 주요 지원내용
① 크라우드펀딩을 통한 투자유치 지원사업
? 지원한도 : 기업당 최대 1,000만 원 이내
? 지원내용 : 기업소개 동영상 제작비용, 기업 분석자료 준비비용, 사전컨설팅비용, 플랫폼 등록 관련비용 등
② 청년 인턴 지원사업
? 지원한도 : 기업당 최대 500만 원 이내
? 채용인원 : 신청기업 피보험자수 20% 이내. 단, 5인 미만인 기업도 1인 채용 가능 (만 15~34세 미취업자)
? 지원내용 : 1인당 월 60만 원 지원 (3개월 최대 180만 원)/주 35시간 이상 근무 조건
③ 시민 공유체험프로그램 지원사업
? 지원한도 : 사업당 최대 1,000만 원 이내
? 지원내용 : 공유 체험행사 관련 비용, 홍보 비용
④ 공유 활성화를 위한 자유제안 사업
? 지원한도 : 사업당 최대 2,000만 원 이내
? 지원내용 : 공유촉진을 위한 사업비 (행사비, 홍보비 등)

지정공모 가운데 ‘크라우드펀딩을 통한 투자유치 지원’과 ‘청년인턴 지원’ 사업 모집은 이번이 처음이다.

청년인턴 지원사업은 만 15세 이상 34세 이하 미취업 청년을 채용(주 35시간 이상 근무)하는 경우 1인당 월 60만 원씩 3개월간 지원한다.

이번 공모사업에 응모하고자 하는 단체·기업은 26일까지 `내 손안에 서울` 내 공모전 페이지에서 담당자 이메일(glhakyoung@seoul.go.kr)로 신청하면 된다.

한편, 서울시는 2013년부터 총 77개 공유단체·기업을 지정해 사업초기 시드머니 제공, 맞춤형 컨설팅 등을 지원해오고 있으며, 카셰어링, 공공자전거 따릉이, 공공청사 유휴공간 개방, 공구대여소 등 시민 생활과 밀착된 다양한 공유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전효관 서울혁신기획관은 “이번 공모는 인턴 지원으로 청년 일자리를 확대하고 공유기업들이 투자유치를 통해 스타트업에서 한단계 도약할 수 있도록 하는 데 역점을 두었다”며 “시민 생활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공유사업들이 발굴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문의 : 사회혁신담당관 02-2133-6327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