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중소기업 취업한 청년이면 누구나 "청년내일채움공제" 신청하세요!

-  "청년내일채움공제" 홈페이지(www.work.go.kr/youngtomorrow)를 통해 참여 신청
-  참여경로 폐지, 임금요건 완화 등 제도 참여의 문턱 낮추어
-  부르기 편하고 알기 쉬운 사업 ‘별칭’은 1월말까지 공모, 노트북 등 경품

고용노동부(장관 김영주)는 "청년내일채움공제" 홈페이지(www.work.go.kr/ youngtomorrow)를 통해 청년과 기업의 참여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청년내일채움공제"는 정부와 기업의 기여를 통해 미취업 청년의 중소?중견기업 취업촉진 및 장기근속을 지원하는 제도로서,청년 취업자가 2년간 300만원을 납입(월12.5만원*24개월)하면, 정부가 900만원, 기업이 정부 지원금 700만원 중 400만원을 청년에게 보태어, 청년은 2년 만근 시 총 1,600만원(+이자)의 자산을 형성할 수 있다.

이 사업은 2016년 7월부터 12월까지의 시범사업을 통해 6,678명의 청년이 참여하였으며,본 사업을 시행한 2017년에는 5만 1,700명이 취업인턴 등 경로를 통해 참여하여, 3만 8,092명이 "청년내일채움공제" 에 가입하였다.

올해는 5만명 지원을 목표로 하며, 특히 청년과 기업이 보다 수월하게 "청년내일채움공제"의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하였다.
①우선, 참여경로를 폐지하여 청년.기업의 참여권을 확대하였다.
2017년에는 취업인턴 등 정부취업지원서비스를 통해 중소기업에 취업한 경우 "청년내일채움공제"에 가입할 수 있었다.그러나 올해에는 참여경로 요건을 없애고 중소기업에 정규직 취업한 청년(만15~34세)이라면 가입 가능하도록 개선하였다.

②또한, 참여기업의 임금요건을 완화하였다.
작년에는 기업의 참여요건으로서 ’최저임금의 110% 또는 월급여총액 150만원 이상 지급‘을 규정하고 있었으나,올해에는 최저임금 대폭 인상*으로 인한 참여기업의 경제적 부담 경감 차원에서 ‘최저임금 이상 지급’으로 요건을 완화하였다.

"청년내일채움공제" 가입을 원하는 청년과 기업은 우선 청년내일채움공제 홈페이지(www.work.go.kr/youngtomorrow)에서 신청해야한다.

이후, 올해 신규 선정된 전국 146개 민간위탁운영기관*의 상담·알선, 자격확인 등을 거쳐 중소기업진흥공단에 청약신청을 하게 되며,청약 승낙되면 중소기업진흥공단에서 지원금 적립?관리 및 만기공제금 정산.지급 업무가 진행된다.

한편, 고용노동부는 그간 "청년내일채움공제"가 사업명칭이 길고 어려우며 다른 사업과 헷갈려 국민 불편이 있었다는 지적을 고려, 부르기 편하고 알기 쉬운 ‘별칭(브랜드 네임)’을 공모한다.

2018년 1월 9일부터 31일까지 "청년내일채움공제" 홈페이지 ‘알림마당’을 통해 누구나 응모 가능하며,수상자들에게는 노트북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김덕호 고용노동부 청년여성고용정책관은 “ "청년내일채움공제" 는 중소기업 취업 청년의 자산형성과 장기근속을 유도하고, 기업의 우수인재 채용과 고용유지를 지원하는 핵심 청년사업”이라고 소개한 뒤,“올해는 참여경로 폐지, 임금요건 완화 등 제도참여 문턱을 낮추어, 보다 많은 청년들이 혜택을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 "청년내일채움공제"가 시행 2년차에 접어든 만큼, 지속적으로 현장의 소리를 듣고 제도에 반영하는 등 청년들이 신뢰하고 참여할 수 있는 제도로 현장에 안착시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문  의:  청년취업지원과 표대범 (044-202-7438)

첨부파일 1.6 청년내일채움공제 18년 사업시행(청년취업지원과)8.hwp 미리보기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