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서울시-SBA ‘크리에이티브 포스’ 2018년 하반기 공개 모집

 

 


크리에이티브 포스

크리에이티브 포스

 

 

 

[서울와이어 이명철 기자] 서울시와 서울시 일자리 창출의 주역인 중소기업지원기관 SBA(서울산업진흥원)에서 1인 미디어 창작자 공개 모집에 나선다.

 

SBA는 서울시와 우수자원을 국내외에 알릴 1인 미디어 창작자 그룹인 ‘크리에이티브 포스’의 2018년 하반기 공개 모집을 9월 17일부터 10월 5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유튜브의 본인 채널에 영상을 업로드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분야와 연령에 상관없이 선정된 이후 서울에서 활동이 가능한 1인 미디어 창작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2017년 5월부터 시작된 ‘크리에이티브 포스’는 끼와 재능만 있다면 스펙에 상관없이 하나의 직업으로써 영상 크리에이터가 될 수 있도록 육성 지원하고, 1인 미디어 콘텐츠를 통해 서울시와 우수중소기업을 전 세계에 알리는 것이 목표다.

 

담당자는 “현재 ‘크리에이티브 포스’는 한국에서 활동 중인 외국인 크리에이터들을 비롯하여 총 200팀으로 구성되어 있고, 매월 3회 이상의 활발한 커뮤니티 행사들이 진행되고 있다. 새롭게 모집될 50팀과의 협력과 콜라보레이션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공모전에서는 SBA 콘텐츠산업본부의 중점 지원 분야인 애니메이션, 웹툰, 게임, 캐릭터, 만화 등 콘텐츠산업에 특화된 창작자에게는 가점을 부여할 예정이다.

 

박보경 SBA 콘텐츠산업본부장은 “이번 창작자모집을 통해 스펙이 없어도 끼와 재능과 꾸준함만 있다면 누구든지 영향력 있는 크리에이터가 될 수 있고, 서울의 우수한 콘텐츠기업을 비롯하여 중소기업 제품, 서울의 관광체험 등과 연계하여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창작자를 양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서울시와 SBA는 이번에 모집할 50팀의 ‘크리에이티브 포스’ 멤버에게는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 1인 미디어 시설과 장비를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멤버십을 부여한다. 또 방송 전문가 멘토링, 크리에이터간 네트워킹 행사 등 다양한 제작능력 향상 프로그램에 참여시킬 계획이다.

 

더불어 선정된 1인 미디어 창작자들은 서울시의 관광자원과 우수 중소기업의 동영상 콘텐츠를 제작하는 제작지원금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기업과 비즈니스 매칭의 기회도 제공받게 된다.

 

이번 ‘크리에이티브 포스’의 공개 모집은 9월 17일부터 10월 5일까지 진행된다.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제목에 #2018SBA1인미디어’를 포함해 영상과 함께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업로드 한 후, SBA 홈페이지 사업신청 페이지에서 링크와 함께 신청하면 된다.

 

결과는 10월 19일에 발표되며, 선정된 1인 미디어 창작자들은 10월 26일부터 활동을 시작하게 된다. 그 밖의 자세한 사항은 SBA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