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고용복지센터>15년 중 고용복지+센터 30곳 새로이 설치

 

 

“15년 중 고용복지+센터 30곳 새로이 설치”
 

 정부는 오늘 다양한 고용과 복지 서비스를 한 곳에서 해결할 수 있는 '고용복지+(플러스)센터'를 ‘15년에도 전국 30곳에 새로이 설치하기로 결정했다.

고용부, 행자부, 복지부, 여가부, 금융위 등 관계부처는 자치단체 수요를 우선 파악하고 행정수요, 민원 접근성, 자치단체 의지 등을 감안(지역선정 연구용역 실시)하여 현장실사 및 관계부처 협의를 거쳐 1차로 선정된 21곳의 설치 대상지역을 발표했다.

 나머지 9곳은 향후 기초자치단체 추가 수요를 파악하여 5월말까지  추가 선정(전환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고용복지+센터는 남양주시를 시작으로 ‘14년에 10곳이 개소되어 고용과 복지를 연계하는 수요자 중심형 융합서비스를 one-stop으로 제공하고 있다.

 고용복지+센터는 고용센터(고용부), 일자리센터(자치단체), 복지지원팀(복지부, 자치단체), 새일센터(여가부), 서민금융센터(금융위), 제대군인지원센터(보훈처)를 통합하여 운영하는 정부3.0 모델이다.

 고용복지+센터를 운영 중인 지역의 취업실적은 전국의 일반 고용센터 평균 7.6%에 비해 32.1% 증가하여 크게 상승하였고 고용복지+센터 운영이 안정화 되면서 서비스 연계도 활성화되고, 국민 편의 향상과 만족도가 높아지고 있다.

 이에 따라 금년에는 보다 많은 국민이 양질의 복합서비스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고용복지+센터 추가 설치지역을 30곳으로 대폭 확대하기로 하였다.

 한편, 국민에게 보다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양적 성장은 물론 고용복지 서비스와 프로그램 내실화에도 주력할 예정이며  참여기관도 확대하여 입주하는 고용·복지 서비스 관계기관이 다양화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정부 관계자는 “고용복지+센터는 서비스 전달체계 효율화와 고용·복지 연계를 한 단계 발전시킨 모델”이라고 강조하며, “공간적 통합을 바탕으로 서비스·프로그램 등의 연계·통합을 강화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정부3.0에 입각, 중앙부처와 지자체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오는 ’17년까지 70곳 이상으로 속도감 있게 확대시켜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  의:  고용노동부 고용서비스정책과 송홍석 (044-202-7327)
         기획재정부 고용환경예산과 강영규(044-215-7230)  
         행정자치부 조직진단과 김정기 (02-2100-3433) 
         보건복지부 자립지원과 임혜성 (044-202-3070)
         여성가족부 경력단절여성지원과 김민아 (02-2100-6201)
         문화체육관광부 지역전통문화과 이은복 (044-203-2550)
         금융위원회 서민금융과 최용호 (02-2156-9470)
         국가보훈처 제대군인취업과 최창익 (044-202-5730)

 

첨부파일 3.17 15년 고용복지센터 확산계획.pdf 미리보기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