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선배기업의 값진 경험과 노하우가 성공 창업을 이끈다

 

선배기업의 값진 경험과 노하우가 성공 창업을 이끈다
  • 「2016년 1차 선도벤처연계 기술창업사업」선도기업 모집

중소기업청(청장 주영섭)은 「선도벤처연계 기술창업사업」을 현장수요에 맞춰 금년부터 연 2회(상·하반기) 추진하기로 했다.

1차 사업은 (예비)창업자에 대한 육성 의지와 역량을 갖춘 선도기업인 중견기업과 벤처기업을 대상으로 4월25일(월)부터 5월9일(월)까지 창업지원사업의 온라인 신청 사이트인 k-startup와 벤처기업협회, 한국여성벤처협회를 통해 먼저 모집하고,

(예비)창업자는 ’16년 5월 중순경 별도 공고를 통해 모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금번 1차 사업에서는 우수한 육성역량을 보유한 선도기업을 선정하기 위해 최소 2:1의 경쟁률 범위에서 50개사 이내(중견·벤처기업 43개, 해외 한인기업 7개)에서 선정할 계획이다.

선도기업 선정대상은 중견기업, 벤처기업(현재 또는 졸업기업)으로 매출액 100억원(비제조업의 경우 50억원) 이상인 기업과

다양한 국내·외 유통·판매망, 해외 현지법인 등을 보유한 매출액(한국으로부터의 수입액 포함) 10억원 이상인 해외 한인기업이다.

향후 선도기업으로 선정된 중견기업과 벤처기업은 사업파트너로서 (예비)창업자에게 보육공간 제공, 공동 시제품제작, 경영노하우 전수, 국내외 마케팅지원, 사업계획 수립 등에 이르기까지 밀착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선도기업의 1:1 밀착 보육·멘토링을 통해 사전에 예비창업자의 사업실패 가능성을 최소화시키는 본 사업은

‘11년 처음 도입된 이래 `15년까지 총 282개사를 육성하여 모두 창업을 완료하였고, `15년 한 해 동안 매출액 745억원(평균 2.7억원), 고용 1,322명(평균 4.7명), 투자유치 339억원, 해외수출 34억원을 달성한 바 있다.

특히 죽음의 계곡(Death Valley, 창업 후 3~7년)에 진입한 ‘11~’12년도 육성기업(70개사)의 경우 생존률(`15. 12월 기준)이 68.6%(48개사)에 달해 본 사업의 효과를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중소기업청 관계자는 “경제성장의 주역으로 성장한 중견기업과 벤처기업의 값진 창업노하우와 국내외 마케팅 역량 등이 예비창업자의 창업성공률 제고와 성장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앞으로 “성공한 선배기업과 창업기업 간의 협업을 더욱 강화하여 창업기업의 해외진출과 일자리 창출 역량이 확대될 수 있도록 모든 정책 역량을 집중해 나가겠다고”고 밝혔다.

금번 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선도기업은 오는 5.9일(월)까지 E-mail, 우편, 현장방문을 통해 접수할 수 있으며, 기타 사업내용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아래 기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