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중소기업 구조조정, 미래 기술가치 기반의 신중한 접근 필요

중소기업 구조조정, 미래 기술가치 기반의 신중한 접근 필요
  • ‘16년 제4차 중소기업금융지원위원회 개최(12. 8.)

중소기업청(청장 주영섭)은 12월 8일 제4차 중소기업 금융지원위원회를 개최하고, 중소기업 구조조정 과정에서 일률적인 잣대를 적용하지 말고 중소기업의 미래가치·기술가치를 바탕으로 한 옥석 가리기 방안을 논의했다.
* 주요참석자
(시중은행) 권선주 기업은행장, 윤종규 KB국민은행장,  이경섭 NH농협은행장,
최병화 신한은행 부행장, 채우석 우리은행 부행장, 윤규선 KEB하나은행 부행장
(정책금융기관) 임채운 중소기업진흥공단 이사장, 황록 신용보증기금 이사장, 김순철 신용보증재단중앙회장, 박기표 기술보증기금 상임이사, 김상택 서울보증보험 전무이사

주영섭 중소기업청장은 은행권이 12월 6일 금융위기 이후 최대 규모의 구조조정 대상 중소기업 명단 발표와 함께 강도 높은 구조조정을 추진하는 것과 관련하여

경제의 활력을 높이기 위해 구조조정이 필요하다는 점에는 누구나 공감하지만, 일률적인 잣대를 적용해 건실한 중소기업이 피해를 보는 일이 없도록 금융권의 각별한 관심이 필요하며,

중소기업의 미래가치·기술가치를 바탕으로 기술성 있는 중소기업이 자금 걱정 없이 사업할 수 있도록 과감한 금융지원을 요청하였다.

한편, 이날 2017년 경제전망을 발표한 아이비케이(IBK) 경제연구소에 따르면,

내년도 세계경제는 미국 기준금리 인상, 미국과 유로존·일본의 엇갈린 통화정책, 보호무역주의 등으로 ‘가본 적 없는 길’을 ‘어쩔 수 없이 가야 하는 상황’에 놓여 있으며

국내경제도 늘어가는 가계부채(국내총생산(GDP) 대비 가계부채 88.4%), 구조조정의 본격화, 보호무역에 따른 수출 애로 등으로 국내 경제성장율을 2.5%로 전망하여 중소기업계 또한 금년보다도 더 답답한 해가 될 것으로 예상하였다.

이날 참석한 시중은행과 정책금융기관들은 어려움에 처한 중소기업계의 경영정상화를 위한 노력에 동참하여

우수한 기술은 있지만 담보가 부족한 기업이 기술성·사업성 등 미래 가치를 바탕으로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함으로써

‘비 오는 날 우산 뺏기’ 가 아니라 ‘우산을 받쳐 주는’ 중소기업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