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17년「나들가게 선도지역」11곳 신규 선정

대형유통업체의 골목상권 침해와 경기침체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동네슈퍼의 자생력을 높이기 위해 나들가게 선도지역 육성사업이 확대된다.
 
중소기업청(청장 주영섭)은 지방자치단체가 지역 특성에 맞게 나들가게를 육성할 수 있도록 ‘17년도 나들가게 선도지역 11곳을 신규 선정했다고 밝혔다.
 
나들가게 선도지역은 지방자치단체가 그 지역 상권과 유통환경에 맞게 자율적으로 나들가게를 육성하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15년부터 도입되어 매년 6곳의 선도지역을 선정해 왔으나, 올해는 그 규모를 11곳으로 확대한 것이다.
 
이번 선정과정에는 모두 23개의 지방자치단체가 지원을 신청하여, 최근 대기업 편의점과 복합쇼핑몰 등 대형유통의 시장확대에 대응하여 골목상권과 동네슈퍼를 적극 육성하려는 지방자치단체의 관심과 의지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금번 선정된 나들가게 선도지역은 나들가게 점포수에 따라 3년에 걸쳐 최대 12억원의 국비를 지원받게 되며, 이들 선도지역에 위치한 902개 나들가게가 혜택을 받게 된다.
 
* 국비지원 규모 : 기본배정 2억원 + 점포비례배정(나들가게수× 6백만원)
 
선도지역은 지역 상권특성에 맞게 나들가게 모델숍 육성, 점포환경 및 경영 개선, 점주 역량강화 교육 등 나들가게의 자생력을 높이기 위한 사업을 추진하는 한편,
 
지역 특산물 및 농산물의 나들가게 공급?판매, 지역 문화관광사업과 연계 등 지역 인프라를 활용한 특화사업을 추진하여 동네슈퍼와 골목상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중소기업청은 금년부터 선도지역 나들가게의 체인화를 중점 추진할 계획이며, 개별 점포를 조직화하여 공동구매와 공동마케팅 등 협업활동 활성화로 자생력을 높여 나가는 한편,
 
연차평가를 통해 사업성과가 우수한 선도지역은 사업비를 추가 지원하는 등 사업 내실화에 주력할 예정이다.
 
중소기업청 소상공인정책국 권대수 국장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나들가게 선도지역 프로그램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며, 자치단체의 관심과 의지가 매우 높아 사업성과에 기대감이 크다”라고 밝혔다.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