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서울시, 존슨앤드존슨과 손잡고 인재·자본 홍릉으로 모은다

□ 서울시는 세계적인 헬스케어 회사인 ‘존슨앤드존슨’와 손잡고 바이오·의료 분야 우수 인재·자본을 홍릉으로 유치하겠다고 밝혔다.

 

□ 서울시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존슨앤드존슨은 초기 단계의 생명공학 회사, 기술 혁신가의 헬스케어(의약, 의료기기 등) 제품 개발을 지원하고, 연구인력 간 네트워트를 강화하는 등의 내용을 골자로 협력관계 양해각서(MOU)를 2월 28일(화) 체결한다.

 

□ 이날 5자간 양해각서 체결을 위해 박원순 서울시장, 이영찬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 존슨앤드존슨 아시아태평양 메디컬분야 회장인 블라디미르 마캇사리아(Vladimir Makatsaria)와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 아시아태평양 대표 동 우(Dong Wu) 등이 참석한다.

□ 이번 양해각서(MOU)는 지난해 2월, 기업인 간담회에서 서울바이오허브 내에 ‘세계 유수 인큐베이터 시스템’ 유치 제안을 계기로 존슨앤드존슨과 서울시,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여러 차례 협력을 논의한 결과 이루어졌다.

 

□ 양해각서(MOU)의 주요 내용으로는 첫째, 서울시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존슨앤드존슨은 한국 기업의 혁신적, 실용적 의료솔루션 제안을 촉진하기 위해 혁신기술 공모전 등의 ‘유망 스타트업 선발 프로그램’ (JCFP/Joint Call for Proposal)을 통해 기술 개발 과제를 발굴하는 것 뿐 아니라 국내·외 우수 대학, 연구소, 기업을 발굴하고 선정해 지원하는 다양한 프로젝트 협력 방안을 모색한다.

 

□ 둘째, 서울시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존슨앤드존슨은 앞으로 각 당사자의 네트워크 확대를 위하여 상호 협력한다. 이를 위해 존슨앤드존슨과의 협력 사업에 관심이 있는 과학자, 생명공학기업, 투자자, 사업가 기타 외부 이해 관계자와의 모임을 강화, 확대하기 위한 정기적인 네트워킹 행사를 개최하고, 세미나 등의 교육, 훈련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부분도 논의를 통해 구체화할 계획이다.

 

□ 마지막으로, 서울시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존슨앤드존슨은 28일(화) 체결한 양해각서(MOU) 내용의 효과적이고 효율적인 실행을 위해 양해각서(MOU) 당사자 간 실무협의체를 구성·운영하고, 서울바이오허브에 ‘혁신 파트너링 오피스’ 설치를 추진한다.

 

□ 서울시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시설 설치 및 장비와 다양한 행정적 지원을, 존슨앤드존슨은 서울바이오허브 내 전문인력 지원이 논의될 것이다.

- 서울시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존슨앤드존슨은 양해각서(MOU)체결 이후 3월 중 실무협의체를 구성하여 양해각서(MOU)사항 이행을 위한 논의를 조속 진행하고 각종 협력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 아시아 태평양 동 우(Dong Wu) 대표는 “서울시 및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의 이번 협력은 한국의 보건산업 생태계를 혁신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한 우리의 파트너십 의지를 보여 주었다”며, “중요한 헬스케어 솔루션 제공을 가속화하는데 큰 역할을 할 서울바이오허브의 발전 및 바이오 분야 스타트업의 성공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 한편, ‘서울바이오허브(3개동 건물 연면적 9,564㎡)’가 바이오·의료 분야 스타트업의 보육거점이 될 수 있도록 서울시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서울바이오허브 입주 기업들에게 개별 랩, 특수 랩, 공용 연구 장비실, 사무 공간이 있는 최적의 연구 시스템을 제공한다.

 

□ 특히, 기술 및 경영지원, 교육, 네트워킹 기회 확대, 투자유치 등을 통해 유망 기술을 가진 스타트업과 프로젝트팀을 발굴해 집중적으로 육성(2년간 입주)할 계획이다.

 

□ 서동록 서울시 경제진흥본부장은 “세계적인 혁신기업과의 협력으로 국내 바이오 의료 기업, 연구자, 투자자 등이 우수한 노하우와 경험, 인력 및 기술 자원을 공유하고, 교류하게 되었다.”며, “‘서울바이오허브’를 바이오·의료 스타트업 보육 거점이자 연구 인력과 자본 등의 핵심역량이 집중되는 구심점으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