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서울 365 패션쇼’첫 런웨이, 세운전자상가 패션으로 다시 세우다

□ 남대문 시장, 서울역 고가, 세운상가 등 서울의 대표 명소와 패션이 만난다.

 

□ 서울시는 3월 29일(수), 세운상가 중정에서 열리는 ‘서울 365 - 다시·세운 패션쇼’를 시작으로 오는 11월까지 서울역 고가, 남대문 시장, 남산서울타워 등 서울시내 곳곳의 명소에서 패션쇼와 다채로운 문화 행사로 구성된 ‘서울 365 패션쇼’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 올해 2년째를 맞고 있는 ‘서울 365 패션쇼’는 서울 곳곳에서 열리는 무대를 통해 시민이 일상 가까이에서 복합패션문화를 접할 수 있는 대표적인 패션문화축제로,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잇는 서울시 명소 곳곳에서 ‘패션과 문화’, ‘패션과 사람’의 융합을 주제로 연중 다양한 주제의 특색 있는 무대가 진행된다.

※ 상세일정 및 자세한 내용은 서울 365 홈페이지 (www.seoul365fashion.kr) 참조

□ ‘서울 365 패션쇼’는 예비·신진 디자이너들에게는 작품을 선보이고 알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무대를 꿈꾸는 모델 지망생에게는 패션쇼 경험을 쌓을 수 있는 발판이 되는 동시에 G밸리 패션상권 및 성수동 수제화 특화지역과 연계한 패션쇼를 개최하는 등 지역상권 활성화의 촉매제가 되고 있다.

○ 서울 365 패션쇼에 참여하는 모델은 서울시에서 지원하는 청년 뉴딜일자리 사업을 통해 선발된 시민모델로 올해도 약 70여명의 모델지망생이 서울 365 패션쇼를 통해 다양한 런웨이 경험을 쌓게 된다.

 

<서울 365-다시·세운 패션쇼 통해 문화·예술의 공간으로 재탄생하는 세운상가 >

□ 올해 첫 패션쇼 장소는 과거와 현재, 미래가 공존하는 세운상가 중정 5층.(서울시 종로구). ‘재생, 재사용, 친환경’의 콘셉트로 ‘서울 365 -다시·세운 패션쇼’를 선보인다.

○ 서울시는 도시재생의 일환으로 70·80년대 전자산업의 메카이자 서울 대표 명물인 ‘세운상가’를 생산과 판매, 주거와 상업, 문화가 연결된 ‘메이커시티’로 개발해 ‘4차 산업 혁명’의 거점으로 삼겠다는 ‘다시· 세운 프로젝트 창의제조사업 활성화 계획’을 발표했다.

 

□ 시는 ‘서울 365-다시·세운 패션쇼’를 통해 서울의 역사·문화·산업의 랜드마크로 다시 태어나는 세운상가를 기념하고, 시민 누구나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공간으로 발돋움하려는 세운상가 일대의 지역 활성화에도 기여한다는 목표이다.

□ ‘서울 365 - 다시·세운 패션쇼’에는 세계적인 패션 브랜드로 자리잡은 ‘햄펠’·‘밀앤아이’의 명유석 디자이너, ‘알로곤’의 신용균·최수지 디자이너, ‘노이어’의 이영곤 디자이너 등 4인의 디자이너들이 참여해 ‘재생·재사용·친환경’ 콘셉트가 반영된 디자이너들만의 독창적인 컬렉션으로 런웨이를 장식한다.

○ 명유석 디자이너는 옷장 안에 묵혀둔 옷, 버려지는 원단을 재조명해 ‘버려졌던 것들의 새로운 변화’를 이번 컬렉션 의상에 담았다.

○ 신용균, 최수지 디자이너는 ‘재조합’이라는 콘셉트를 기반으로 과거의 옷에 현재의 새로운 시각을 더하여 기존 의상 아이템을 해체, 재배열하는 독창적인 스타일링을 선보일 예정이다.

○ 이영곤 디자이너는 울, 실크, 가죽 등 여러 소재들의 블랙 컬러를 활용한 노이어 브랜드의 지난 컬렉션들을 현 트렌드에 맞게 새롭게 재해석했다.

 

<서울시의 관광·패션 명소, 다양한 유통망 등 연계한 다채로운 패션쇼 50여회진행>

□ 올해의 ‘서울 365 패션쇼’는 세운상가, 서울역 고가(남대문일대) 등 서울시 주요 시정 현장과 인접 유통상권을 연계해 지역 활성화와 신진 디자이너·중소의류 상인 판매 활성화에 주안점을 둔다.

 

□ 5월에는 서울역 고가공원 개장을 기념하며 도심 속 휴식·자연을 테마로 한 ‘서울 365?서울로 사람길을 걷다’ 패션쇼를 진행하고, 남대문 시장 개장 120주년을 맞아 남대문 시장의 아동복 특화거리에서 ‘서울 365?남대문 아동복 패션쇼’를 진행할 예정이다.

□ 이 외에도 연인들의 데이트 명소인 남산서울타워에서 진행되는 ‘서울 365 ? 남산서울타워 웨딩패션쇼(4월)’, 대한민국 패션의 변천사를 보여주는 ‘서울 365?신세계 분수광장 패션쇼(5월)’, 한강함상공원 개장식을 기념하여 군함위에서 펼쳐지는 ‘서울 365?밀리터리룩 패션쇼(10월)’ 등 이색적인 런웨이가 진행된다.

 

□ 패션상권 활성화를 위해 동대문, G밸리 등을 거점으로 ‘서울 365 - G밸리패션지원센터 패션쇼(6월)’, ‘서울 365 - 동대문 쇼룸「차오름」패션쇼(7월)’, ‘서울 365 - G밸리위크 패션쇼(9월)’가 개최된다.

 

□ 신진·중진 디자이너와 대형 유통상권(롯데백화점·현대백화점)이 협력한 패션쇼(9월, 11월)가 진행되며, 10월에는 러시아에서 ‘서울 365?러시아 모스크바 패션쇼’를 개최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한류 패션의 명성을 드높이는 등 연간 총 50여회의 패션쇼가 진행된다.

 

□ 서동록 서울시 경제진흥본부장은 “시행 2년차를 맞아 서울 365 패션쇼가 서울시 대표 패션문화콘텐츠로서 일반 시민에게 더욱 가깝게 다가가고, 서울 패션 산업과 지역 상권이 함께 성장 할 수 있는 기회의 장으로 자리 매김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