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두 돌 서울먹거리창업센터, 157억원 매출 + 137명 고용 성과 얻었다.

보도자료 바로가기

□ 서울시는 국내 유일의 농식품 분야(Food-Tech, Agri-Tech) 창업보육 센터인 ‘서울먹거리창업센터(Seoul Food Startup Center)’가 ‘16년 12월 개관 이래 약 2년 만에 입주기업의 총 누적매출액 157억원, 투자유치 52억원, 고용창출 137명 등의 성과를 얻었다고 밝혔다.

 

□ ‘서울먹거리창업센터’는 농식품 산업 유망 스타트업 기업을 발굴해 사무공간 제공은 물론 마케팅, 투자유치, 기술개발 등 분야별 전문가 멘토링, 국내·외 전시회 참가지원, 농식품 관련 기업과 유관기관 네트워킹, 입주사간 협업을 지원하고 있다.

 

□ 현재 39개의 기업이 입주해 있다. 전통적인 농식품 제조업에서부터 가정간편식(HMR) 개발, 도농상생을 위한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다문화 이주여성 요리 강사 양성, 농산물 저장기간 증대 기술 등 농식품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분야의 푸드테크 혁신기업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 가정간편식 개발 기업

 

- ㈜넥스커머스(대표 이진구)는 혼밥을 테마로 덮밥류 가정간편식을 개발하여 백화점, 대형마트 등에 납품하고 있으며, 틈새시장인 전국 PC방 식자재 시장을 공략하여 매출확대 및 자체공장 설립 등의 성과를 거두었다.

 

○ 도농상생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 ㈜농사펀드(대표 박종범)는 생산농가에게는 영농자금과 판로문제를 해결하여 농사에만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고, 소비자에게는 가치소비를 통한 합리적 가격의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하는 도농상생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으로 회원수 17,000여명, 연간 10,000여건의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 다문화 이주여성 요리 강사 양성

 

- 다누리맘(대표 우희현)은 ‘현지 요리연구가에게 배우는 쿠킹클래스’를 주 사업으로 운영 중이며, 이를 통해 다문화 여성을 요리강사로 양성하여 주도적인 경제활동의 기회를 제공하고 이들이 우리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는데 중점을 두고 사업을 진행 중이다.

 

○ 농산물 저장기간 증대 기술

 

- 라이펜픽(대표 홍명기)는 오존가스를 이용해 농산물에서 발생하는 에틸렌을 제거하여 저장기간을 늘릴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하여 서울먹거리창업센터에 입주하였으며, 한국식품연구원, 국립농업과학원 등의 유관기관을 통해 기술보완 및 제품 보급 확대를 위해 노력 중이다.

 

□ 이처럼 농식품 분야의 다양한 기업이 입주해있는 만큼 기업별 특성과 성장단계를 고려한 전문가 매칭, 식품관련 전시회 참가지원, 관련 대기업 및 투자사 네트워킹 행사 개최 등의 맞춤 지원이 진행된다.

 

□ 먼저, 입주기업의 큰 호응을 받는 프로그램은 ‘국내·외 전시회 참가’ 지원을 꼽을 수 있는데, ‘16년 12월 센터 개관이후 8개 전시회에 53개 기업이 참가하였다. 전시회 참가는 소비자의 반응을 현장에서 확인해 개선점을 파악할 수 있고, 유통채널과 판로 개척의 효과가 높아 현장에서 계약으로 이어지기도 한다.

 

○ 2018년 7월 4일부터 6일까지 양재동 aT센터에서 개최된 “2018 서울 HMR 쿠킹 & 푸드페어”에 조성한 “서울먹거리창업센터관”에 10개 입주사가 참가하였으며, 백화점, 홈쇼핑 등 국내 유수 유통업체 납품(K-Food Kit, 팥초콜릿, HMR제품군), 크라우드펀딩 사이트 입점(무알콜 막걸리) 등을 제안 받았다.

 

□ 둘째, 예비창업부터 성장기 창업까지 성장단계별 전문가 멘토링도 진행된다. 마케팅, 투자, R&D등 8개 분야 24명의 전문 멘토가 기업별로 1대1 멘토링을 진행하며, 멘토링이 필요한 입주기업의 신청뿐만 아니라 기업별 애로사항을 파악하여 해당분야에 적합한 멘토를 센터에서 매칭하여 진행 중이다.

 

□ 셋째, 창업기업이 가장 필요로하는 자금확보를 위해 투자관련 전문 멘토 매칭, 투자사 및 관련 기관과의 네트워킹 행사 개최를 통해 입주사의 우수한 제품 및 서비스가 실제 투자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

 

○ 입주사인 달리셔스(대표 이강용)의 경우 지속적인 투자 전문가의 멘토링을 통해 기관투자 유치에 성공하였으며, 투자 유치 후 관련 기관과의 스케일업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새로운 도약을 준비 중이다.

 

□ 한편, 11월 21일(수)까지 서울먹거리창업센터의 입주기업 15개사를 모집한다. 농식품 분야의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사업화 역량을 갖고, 차별화된 사업모델을 보유한 창업자는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서울먹거리 창업센터 홈페이지(http://seoulfoodstartup.org/program/apply)를 통해 신청서와 사업계획서를 작성, 제출하면 된다.

 

○ 자세한 내용은 서울먹거리창업센터(02-6978-1741)로 문의하면 된다.

 

○ 중소기업창업지원법상 제외 업종 및 공고일 현재 타 공공기관의 공간지원을 받고 있는 자(기업), 국세 또는 지방세 체납자(기업), 정부지원 사업 참여제한 자(기업) 등은 모집 제외함

 

□ 송임봉 서울시 도시농업과장은 “서울먹거리창업센터는 첨단산업 분야에 집중된 창업지원 정책에서 소외되었던 농식품 분야 창업자를 특화 지원하여 불과 2년만에 의미있는 성과를 얻고 있다.”며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보유한 입주사들이 성장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도입해 사업화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공고문_329.hwp 미리보기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