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기업은행 등 4개 국책금융기관에 9500억원 현금출자(기획재정부)

기업은행 등 4개 국책금융기관에 9500억원 현금출자


정부가 이달 중 중소기업은행 등 4곳의 국책금융기관에 대해 총 9500억원의 현금 출자를 집행한다.

기획재정부는 경제위기 조기극복을 위해 지난 추경에서 증액된 4개 국책금융기관 출자예산 9500억원 중 5500억원을 15일 집행했으며 오는 25일 나머지 4000억원을 집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부는 이번 추가 출자로 약 13조원의 유동성 공급여력 확대 효과가 생긴다고 설명했다.

기관별 출자금 규모는 기업은행 3000억원, 한국수출입은행 2500억원, 한국자산관리공사와 한국주택금융공사가 각 2000억원이다.

""

이번 출자로 지난해 9월 금융위기 발생 이후 이들 4개 기관과 산업은행 등 5개 국책금융기관에 대한 정부 증자 규모는 현물 2조1500억원, 현금 3조4500억원 등 모두 5조6000억원으로 늘어나게 됐다. 유동성 공급 여력 확대효과는 66조원으로 예상된다.

한편 이번 출자가 모두 완료될 경우의 각 기관별 정부 지분변동은 지난해 9월말 대비 산업은행은 100%로 똑같지만 기업은행은 51%에서 65%로, 수출입은행은 60.2%에서 70.8%, 자산관리공사는 42.3%에서 82.6%로, 주택금융공사는 35%에서 71.2%로 각각 늘어난다.

""


문의. 기획재정부 출자관리과 02-2150-5171
작성. 미디어기획팀 정지나(jnjung@mosf.go.kr)

첨부파일 kuk_2.hwp 미리보기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