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장애인창업도 이젠 전략이 필요(중소기업청)

“ 장애인창업도 이젠 전략이 필요 ”
- 장애인 특화업종(미디어, 인터넷 쇼핑몰) 창업강좌 개최 -

□ 중소기업청(청장 홍석우)은 장애인 맞춤형 창업의 일환으로 미디어 창업과 인터넷 쇼핑몰 창업을 준비하는 예비 장애인 창업자를 대상으로 장애인 특화업종 창업강좌를 이달 25일, 28일부터 개최한다.

+ 본 창업강좌는 장애인창업을 활성화하여 장애인들의 자립심 고취 및 사회 인식개선을 목적으로 실시하는 사업으로,

+ 미디어 창업강좌는 4개월(5.25~9.18), 인터넷 쇼핑몰 강좌는 3개월(5.28~7.29) 동안 각 분야별로 창업이론과정과 전문기술 및 창업실무과정으로 나누어 교육을 진행하게 된다.

□ 장애인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한 “장애인 맞춤형 창업강좌*”는 ‘07년부터 일반업종과 특화업종으로 나누어 연간 총 8회 실시하고 있으며, 창업과정에 참여한 수료자와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 경영애로상담실 건의내용을 토대로 장애인 창업이 유망한 분야를 선정하여 특화업종 교육프로그램을 매년 재구성하고 있다.

+ 금년에는 미디어 분야와 인터넷 쇼핑몰 분야를 선정하여 특화창업강좌를 처음 실시하게 되었고, 참여하는 예비창업자에게는 교육비, 교재비, 중식비 등이 무상 제공된다.

*
연도별 일반창업강좌 개최실적 : (‘07년) 10회 개최, 240명 수료, 만족도 85%→ (‘08년) : 7회 개최, 163명 수료, 만족도 87%

□ 중소기업청 담당자는 “장애인도 이제는 사회적 약자라는 인식의 고리를 끊고, 당당한 사회의 일원 또는 경제활동의 중심축으로서 능력을 정당하게 인정받아 그 능력을 개발하고 발휘하여 자립하길 바란다” 고 밝혔다.

+ 지원 사업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재)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www.debc.or.kr)또는 전화(02-326-6200)로 확인 가능하다.

첨부파일 090527_3.hwp 미리보기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