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청년 창업기업의 창업보육센터 입주가 쉬워진다(중소기업청)

청년 창업기업의 창업보육센터 입주가 쉬워진다
 ;청년 창업기업 전용 보육실을 확보한 특화 창업보육센터 본격 운영 -

□ 대학(원)생 등 청년 예비창업자를 위한 전용 보육실을 갖추고 맞춤형 창업보육을 실시하는 특화 창업보육센터가 본격 운영된다.

+ 특화 창업보육센터에 입주하는 청년 창업기업에 대해서는 전용 보육실이 제공되며 입주후 1년동안 보육료가 50%이상 감면되는 등 창업초기 입지 및 자금부담 또한 대폭 완화될 전망이다.

□ 중소기업청(청장 홍석우)은 17일 “청년 창업기업 특화 창업보육센터 지원계획”을 공고하고, 우수 창업보육센터를 대상으로 청년 창업기업에 대한 특화 보육서비스를 제공하는 특화 창업보육센터를 별도 선정 및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특화 창업보육센터 선정은 ཅ년도 운영성과 평가결과 B등급 이상으로, 청년 창업기업(대표자가 만 35세 이하인 창업기업 또는 예비창업자) 대한 별도 창업보육 의지가 있는 창업보육센터 운영기관을 대상으로 이루어지며

- 선정요건은 10개 이상의 청년 창업기업 전용 보육실을 확보하고 창업 2년미만 청년기업에 대한 보육료 감면(50% 이상) 등의 특화 창업보육프로그램을 운영해야 한다.

* 선정일정 : 신청ㆍ접수(6.17일 ~ 7.3일, 지방중소기업청 접수) → 지방청 평가 및 추천(7.10일) → 선정위원회 개최(7.15일)

+
선정된 창업보육센터에 대해서는 청년 창업기업에 대한 보육료 감면 및 전용 사업화지원 프로그램 운영에 필요한 운영비가 별도 지원(3천만원 내외)될 예정이다.

□ 최근 고용여건 악화로 청년 취업자수가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는 상황에서, 청년창업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이 청년실업 해소를 위한 해결책 중의 하나로 떠오르고 있으며

* 청년층 취업자 수 증감(전년 동월 대비, 천명) : ('08.12)△154 → ('09.1)240 → ('09.2)△196 → ('09.3)△199 → ('09.4)△113 → ('09.5)△112

+ 대학(원)생 등 청년들의 안정적인 창업활동을 위해서는 창업 준비단계 또는 창업초기 동료ㆍ선배 등과의 관계를 지속 유지할 수 있는 대학 내에 사업공간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
이에 따라 중소기업청에서는 금년부터 “예비기술창업자 육성사업” 및 “실험실창업지원사업” 등의 신규 추진을 통해 대학 인프라를 활용한 청년 창업기업 발굴 및 사업화 지원을 강화해나가고 있으며

- 이번에 발표한 지원계획 역시 기술창업 활성화의 거점 역할을 수행중인 창업보육센터의 청년 창업기업 지원기능 강화를 통해 청년 창업기업에 대한 맞춤형 입지를 제공하는 한편, 인적ㆍ물적 네트워크가 상대적으로 부족한 청년 창업기업에 대한 보육지원을 통해 창업생존율을 높이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 창업보육센터 운영현황 : 주요 대학 등을 중심으로 280여개가 지정ㆍ운영중이며 작년 한해 4,500여개 창업기업 보육을 통해 2.3조원의 매출을 달성

□ 중소기업청 관계자는 특히 하반기부터 금년 신규사업을 통해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청년 예비창업자들이 다수 배출될 예정이라며

+ 대학 창업보육센터를 중심으로 우수한 아이디어와 기술을 가진 청년 예비창업자에 대한 입지 및 보육지원을 더욱 강화하여 “청년 창업기업 발굴 - 창업단계 사업화 지원 - 입지 및 컨설팅 지원” 등의 단계별 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 창업기업의 창업성공률을 높이고 우수 사례를 적극 창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