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로 창업 전과정 돕는다(서울시)

서울시,‘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로 창업 전과정 돕는다





□ 서울시가 소상공인을 위한 체계적인 창업지원을 위해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15곳을 새로 설치해 25일(목)부터 운영에 들어간다.


□ 이에 따라 창업을 준비하려는 서울시민이나 창업을 하고 있는 서울시 소상공인이면 누구나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에서 한층 강화된 맞춤형 종합경영지원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다.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의 이름으로 소상공인 종합지원체제 확대 개편>

□ 서울시는 2006년부터 중소기업청에서 위임받아 관리ㆍ운영해오던 ‘서울특별시 소상공인지원센터’(이하 ‘국가센터’) 7곳의 운영권이 이달 말, 중기청으로 회수됨에 따라 서울시가 자체적으로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를 신설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지난 5월, 서울시 자체 창업지원조직 8곳을 신규 개설해 사전 운영하고 있으며, 7곳을 추가해 총 15개 센터에서 서울시 소상공인들에게 맞춤형 종합서비스를 지속적이고 안정적으로 지원한다.


○ 서울시 자체 지원창구를 모두 서울신용보증재단 15개 영업점 내에 설치해, 창업상담ㆍ컨설팅ㆍ창업자금 등 창업지원은 물론 운전자금ㆍ경영개선컨설팅 등 경영지원까지 한 공간에서 완전히 해결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 서울형 소상공인 종합지원을 받을 수 있는 센터는 ?종로지점 ?신설동지점 ?중랑지점 ? 은평지점 ? 강서지점 ? 송파지점 ? 강동지점 ? 사당지점 ? 명동지점 ? 성수지점 ? 강북지점 ? 마포지점 ? 영등포지점 ? 강남지점 ? 구로지점 등 모두 15개 의 신용보증재단 지점이다.


<창업자금 지원규모 확대, 상권분석 컨설팅 교육 추가 등 서비스 강화>

이번에 운영되는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는 ‘창업부터 경영 안정까지’ 전 과정에 걸친 ‘원스톱 종합지원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으며, 특히 서울시 지역특성에 맞는 ‘맞춤형 경영종합지원’을 받을 수 있다.


○ 기존의 ‘서울특별시 소상공인지원센터’에서 운영하던 창업자금, 창업ㆍ경영개선교육, 컨설팅, 창업정보 제공 등 ‘창업종합지원서비스’와 ‘위기생계형 특별지원’ 등의 서비스는 계속 지원된다.


뿐만 아니라 지원망 확충으로 기존 서비스의 수준을 넘어, 창업초기 자금애로 해소를 위한 ‘창업자금 지원규모 확대’와 창업 성공률을 높이기 위한 ‘교육 서비스’를 추가해 보다 적극적으로 소상공인의 경영안정화를 유도하게 된다.


창업자금 지원규모를 기존 800억원에서 900억원으로 확대하고, 창업교육도 기존 목표보다 1,000명 증가된 11,0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또한 기존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한 업종전환교육도 1,000명에서 2,000명으로 크게 확대한다.


이와 함께 신규 지원되는 분야로는 ? 경쟁매장과 잠재수요와 지역별 손익계산 등을 분석하는 심층적ㆍ체계적 상권분석 컨설팅 ?위기생계형 자영업자를 위한 ‘자금+컨설팅+교육+사후관리’ 패키지형 특별지원 ? 영세자영업 협업화 사업 등을 본격적으로 개시해 서울시의 영세 자영업자들이 신속하게 자리를 잡고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한다.


더불어, 예비창업자들을 위한 ‘사이버창업전시관’ 운영과 ‘창업정보자료’ 제작ㆍ배포 등 폭넓은 지원책 운영으로 서울시 창업인들에게 더욱 내실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5월부터 서울시 자체 창업지원조직 운영 … 석 달여 만에 본궤도 진입>

□ 이처럼 새로운 지원체제를 위한 준비단계로 서울시는 지난 5월부터 자체 창업지원창구 8곳을 개설ㆍ운영했다. 실제로 운영 석 달여 만에 기존 국가 센터와 유사한 수준의 지원실적을 거뒀고 시민들의 반응도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나, 순조로운 본궤도 진입의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 운영체계가 자리를 잡은 6월부터 8월 12일까지의 지원실적을 비교한 결과, 자체 조직을 통한 전체 지원실적이 기존 국가센터의 92%를 상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컨설팅의 경우, 국가센터의 130% 수준에 달하는 실적을 기록했다.(별첨1 참조)


○ 전년 동기와 대비할 때, 창업상담은 61.0%, 컨설팅은 11.6% 늘어난 실적을 달성했고, 서울시 창업자금 지원실적 역시 20% 이상 증가하여 보다 적극적인 창업지원을 수행하는 계기가 되었음을 반증한다.(별첨2 참조)


<소상공인에 맞는 종합지원서비스로 창업을 활성화하고 창업 성공률 높일 것>

□ 신면호 서울시 경제진흥본부장은 “기존 국가센터의 운영권을 이양하는 것을 계기로, 시 자체 지원조직을 개편하고 기능을 보완해 서울시 소상공인에 맞는 종합지원서비스를 더욱 안정적으로 수행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창업을 활성화하고, 창업성공률을 제고하여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더욱 박차를 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