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중소기업의 경쟁력] 맞춤형 컨설팅으로 높인다!

 

「중소기업의 경쟁력」, 맞춤형 컨설팅으로 높인다!
  • ‘15년 중소기업 컨설팅 지원에 125억원 투입

최근, 국제 유가 급락 등 불확실한 경제상황에 따라 우리 경제의 주축인 중소기업의 체감경기가 악화되는 상황으로,

중소기업이 이러한 상황을 극복하고 불확실한 글로벌 환경에 적응하기 위해서는 경영·기술 경쟁력 확보가 우선적으로 필요하며, 정부의 컨설팅 지원사업은 기업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주요 정책이다.

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은 맞춤형 컨설팅을 통해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2015년 중소기업 컨설팅 지원사업」을 2월 9일(월)에 공고 및 시행

총 125억원이 투입되는 동 사업은 중소기업이 현장에서 느끼는 다양한 수요를 충족할 수 있도록 진단 연계형(57억원), 수요자 선택형(68억원)으로 구분하여 맞춤형 컨설팅을 지원한다.

진단 연계형 컨설팅(57억원)은 기업에 대한 사전진단을 통해 특정 분야에 컨설팅이 필요하다고 추천된 기업을 대상으로 적합성 평가를 거쳐 연중 수시로 컨설팅을 지원하고,

국내, 해외전문가 컨설팅으로 구분하여 지원하며, 국내전문가는 업력·업종 제한 없이 경영·기술 전 분야에 대한 컨설팅을 지원하고, 해외전문가는 제조업 기술분야를 대상으로 첨단 기술 컨설팅 지원한다.

수요자 선택형 컨설팅(68억원)은 중소기업과 컨설팅 기관이 공동으로 필요한 분야에 대한 컨설팅을 공모 방식으로 반기별 신청 후 평가를 거쳐 경영·기술 전 분야에 대해 컨설팅을 지원하고,

업력에 따라 지속성장(7년 이상), 창업기업(7년 미만)으로 구분하여 운영하며, (예비)창업자가 성공적으로 창업할 수 있도록 창업에 필요한 전과정을 컨설팅하는 원스톱 창업도 지원한다.

특히, 금년에는 중소기업, 컨설팅 업계 등 수요자의 입장을 반영하여 그 동안 사업운영 과정에서 나타난 일부 규제를 완화하고 제도를 개선하여 사업의 효율성을 극대화하고,

우선, 별도로 운영되던 특화형 컨설팅을 진단 연계형 컨설팅에 통합하여 사업을 단순화*하고, 진단과 관련하여 불편함을 제공하던 중간과정(지역건강관리위원회 심의)을 생략하여 사업 절차 간소화할 계획이다.

또한, 창업 기업에 대한 정의를 업력 5년에서 7년으로 변경하여관련법과 일치시키고 지원한도를 20백만원으로 상향하였으며, 동일 연도에 현장평가는 1회만 실시하는 등 수요자 편의 제고

중소기업청은 중소기업 컨설팅 지원으로 중소기업의 경영·기술상의 애로해소는 물론 급변하는 글로벌 환경에서 지속성장을 위한 기업경쟁력 강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14년 중소기업연구원이 실시한 성과분석 결과에 따르면 컨설팅 지원을 받은 중소기업이 매출액 증가율, 영업이익 증가율 등에서 일반중소기업에 비해 월등한 성과를 창출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15년 사업에 참여하고자 하는 컨설팅 기관과 컨설턴트는 중소기업 컨설팅 종합관리시스템(www.smbacon.go.kr)에 등록(2.9~2.27)하여야 하며,

컨설팅 지원을 희망하는 중소기업은 중기청 및 중진공이 실시하는 건강진단, 기업진단을 받거나, 수요자 선택형의 상반기 접수기간(2.9~3.13) 중 컨설팅 종합관리시스템에 신청 가능하다.

아울러,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중소기업의 이해를 돕기 위해, 권역별로 2.23(월)부터 사업 설명회를 가질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중소기업 컨설팅 종합관리시스템(www.smbacon.go.kr) 및 컨설팅 주관기관인 중소기업진흥공단(www.sbc.or.kr),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www.tipa.or.kr)의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