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등록 구인등록

창업뉴스

경영개선 건강진단 도입으로 기업부실을 예방한다

 

“경영개선 건강진단 도입으로 기업부실을 예방한다”
  • 2015년 중소기업 건강관리시스템 운영계획 공고

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은 「2015년 중소기업 건강관리시스템」 운영계획을 확정하고 중소기업진흥공단,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등과 함께 중소기업 건강관리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중소기업 건강관리시스템」은 사람이 건강진단을 통해 병을 예방하고 체질개선을 하듯이, 기업이 성장하는 과정상의 경영위기를 예방하고 기업경영 전반에 관한 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2012년에 처음으로 도입되었다.

금년에는 45억원을 투입하여 총 5,350개사를 지원에 대한 건강진단을 통해, 기업특성에 맞는 내실있는 진단 및 맞춤형 안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금년부터는 「경영개선 건강진단」을 도입하여 정책금융기관(중진공, 신·기보)의 기존 관리기업을 대상으로 성장정체, 위기관리 역량 저하 등으로 일시적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 대해 사전적·예방적 경영개선을 통한 기업부실 예방에 중점을 둘 예정이다.(연중 수시 신청접수)

한편 금년에도 구조적 경영애로 기업에 대해 「구조개선 건강진단」을 실시한다.(연중 수시 신청접수)

아울러 올해에는 건강관리시스템의 개선을 통해 진단기간을 단축하고, 높은 양질의 진단보고서가 제공된다.

과거의 복잡한 진단절차를 「①신청(기업)→②진단(진단기관)→③진단보고서 및 정책정보 제공(진단기관→기업)」으로 단순화하여, 진단기간을 단축하고 행정부담을 완화하였다.

그간 정보제공 기능이 중소기업 지원사업 중 41개 사업에 한정되어 있었으나, 이를 개선하기 위해 금년부터는 진단전문가가 전체 지원사업을 확인하여 필요한 정보를 진단보고서를 통해 기업에 제공한다

올해 건강관리시스템은 3월부터 10월까지 운영되고, 건강관리를 희망하는 기업은 매월 1일부터(3월은 2일)부터 10일까지의 기간에 관할 소재지의 진단기관에 신청할 수 있고, 자세한 사항을 안내받을 수 있다.

한편 중소기업청 관계자는 “중소기업 건강관리는 ‘12년 이후 적은 비용과 신속한 진단으로 기업애로 해소에 기여하였고, 특히 금년에 도입하는 경영개선 건강진단은 경영부실 징후의 조기 발견과 예방에 큰 효과가 있어 많은 중소기업이 혜택을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창업지원
창업정보
창업교육
창업자금
창업보육센터
사회적경제
맨위로